상단 로고

이벤트 배너

공유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핀터레스트

  • 카카오스토리

알맹이만 팔아요, 알맹상점

  • 배송비
    3,500원 조건별배송
    금액별배송비
    0원 이상 ~ 50,000원 미만 3,500원
    50,000원 이상 ~ 0원

    배송비 계산 기준 :
    판매가 + 옵션가 + 추가상품가 + 텍스트옵션가

    지역별추가배송비
    지역별배송비
    전라남도 신안군 지도읍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증도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임자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자은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비금면 5,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도초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하의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신의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장산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안좌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팔금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암태면 3,000원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압해읍 3,000원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3,000원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3,000원
    주문시결제(선결제)
  • 출판사
    위즈덤하우스
  • 지은이
    고금숙, 이주은, 양래교
  • 쪽수
    280 쪽
  • 크기
    130*200 mm
  • 무게
    370 g
  • 정가격
    16,000
  • 판매가격
    14,400원
  • 구매혜택

    할인 :

    적립 마일리지 :

상품상세정보

책소개
“플라스틱 용기 NO! 조금 번거로워도 괜찮아.”

한국 최초의 리필스테이션으로 언론의 주목을 받아온 알맹이만 파는 가게, ‘알맹상점’ 세 명의 공동 대표가 쓴 첫 책이 위즈덤하우스에서 출간되었다. 동네 시장의 비닐봉지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싶어 모인 ‘쓰레기 덕후’들이 어쩌다 사장이 되기까지의 고군분투기, 쓰레기를 하나라도 더 자원으로 활용하기 위해 하고 있는 현재진행형의 노력들, 시민들과 함께 목소리를 모아 기업과 국가를 변화시키고 있는 캠페인, 그리고 상점에서 판매하는 ‘가치 소비’를 돕는 물건들까지 상점의 모든 이야기를 한 권의 책에 꾹꾹 눌러 담았다. 가끔 너무 늦어버린 것 같아 눈물이 나지만 그래도 꿈을 꾸기로 결정한 사람들, 우리에게 아직 행동할 시간과 의지가 남아 있다고 믿고 싶어서 절망하지 않고 움직이기로 결심한 마음들에 독자는 공감하고, 같이 분노하고, 때로는 감탄하게 될 것이다. 그리고 결국 각자의 일상에서 플라스틱과 일회용품을 걷어내며 궁극의 자기 돌봄을 하려는, 단단한 마음을 가지게 될 것이다.
목차
프롤로그

Chapter 1. 국내 최초 리필스테이션, 알맹상점
알맹이만 있는 플라스틱 프리의 꿈
… 알맹이만 찾는 자들, 망원시장에서 만나요
… 알맹@망원시장 시즌 2
… 플라스틱 프리 동네 망원, 내 마음대로 되지가 않네
국내 최초 리필스테이션, 세상만사 다 리필할래
… 망원시장 세제 리필 가게
… 화장품도 리필 가능? 콜!
… 동네 구석구석에서 샴푸 리필이 가능하기를
… 플라스틱 없는 우리 마을 만들기 : 세제 소분 숍 알맹을 꿈꾸는 분들께
한국형 제로웨이스트 가게를 만들어요, 알맹상점 본격 창업기
… 사장 해보실 분? 어쩌다 사장
… 우리의, 우리에 의한, 우리를 위한 가게
… 작은 가게들의 응원으로 문을 열다
… 이상하고도 자유로운 상점의 경영법
… 알맹상점의 물건 간택 기준
… 서로가 서로를 먹여 살리는 제로웨이스트 생태계의 탄생
… 동네별 작은 제로웨이스트 가게들의 슬로우 비즈니스
… 이것은 바로 동네의 셀프 그린뉴딜
… 제로웨이스트 가게 & 리필스테이션을 꿈꾸는 분들을 위한 안내서

Chapter 2. 1호점 커뮤니티 자원회수센터, 2호점 일회용품 없는 비건 카페
우리 동네 물건공유 센터, 필요한 사람에게 다시 생명을
우리가 해결해야 할 쓰레기 : 재활용은 답이 아니다
… 한국형 제로웨이스트, 자발적으로 쓰레기를 걷는 가게들
… 종이팩은 종이가 아니다
… 새로운 자원이 될 수 있는 커피 원두 찌꺼기
… 버려지는 작은 플라스틱의 혁명! 병뚜껑으로 치약 짜개를?
… 운동화 구매 시 받는 쓰레기가 된 운동화 끈
… 실리콘은 재활용이 될까?
… 버려진 크레용은 녹여 재사용이 가능하다
… 양파망도 재활용할 수 있다면
… 집에서 잠자고 있는 에코백과 종이백을 받습니다
… 휴대용 정수 필터 ‘브리타 정수 필터’
… 깨끗하게 세척?소독된 유리병, 페트병
… 사실 일회용이 아니었다, 폐카트리지, 토너
… 잠시 동안 모은 쓰레기, 바뀔 것을 요구합니다
… 알맹상점의 자원순환 통계
알맹상점 2호점, 서울역 리스테이션
… 일회용 컵이 없는 카페
… 예쁜 유리컵을 포기한 이유?
… 미닝아웃 : 지속가능한 먹거리를 위하여
… 플라스틱 쓰레기보다 음식물 쓰레기가 더 문제?
… 쓰레기를 해결하는 순환 경제(5R)
… 쓰레기 분리배출 팁

Chapter 3. 목소리를 모으면 바뀝니다, 같이해요 캠페인!
알맹@망원시장 커뮤니티의 형성 : 비닐 아웃
카페에서 빨대를 없앨 수 있을까?
당근몹 : 용기 내
무포장 네트워크 조사단
브리타 어택
1차 화장품 포장재 어택 : 화장품 용기는 재활용이 안 된다
2차 화장품 포장재 어택
리필스테이션 활성화를 위한 규제완화
‘멸.종.위기’ 캠페인
쓰레기, 플라스틱 문제 : 시민참여형 해결이 정답

Chapter 4. 이제는 가성비 소비가 아니라 가치 소비
알맹상점의 제품 고르는 기준(가치를 담을 수 있는 물건)
왓츠 인 마이 백 : 내 가방 속의 제로웨이스트
우리집 홈카페
주방
욕실
다용도실
거실과 사무실
가치 소비로 선물하세요

에필로그
… 금자
… 은
… 래교
저자소개
저자 : 고금숙(금자)
자전거 타고 망원동을 어슬렁거리는 호모 쓰레기쿠스. 절반은 알맹상점 대표로, 나머지 절반은 ‘발암물질없는사회만들기국민행동’ 활동가로 산다. 영리와 비영리 영역을 오락가락한다. 알맹상점에서 만난 좋은 사람들 덕에 덩달아 조금은 다정한 사람이 되어가는 중이다. 플라스틱 프리 정보를 나누는 ‘피프리미pfree.me’ 사이트를 운영한다.

저자 : 이주은(은)
알맹상점 공동 대표. ‘욜로족’으로 살다 어느새 기후 위기와 쓰레기 문제에 빠져들었다. 나와 가족을 돌보기 위해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한다. 시장에서 플라스틱을 사용하지 말자고 같이 외치던 정 많고 따뜻한 사람들과 즐겁게 일하고 있다. 배우자와 함께 쓰레기를 주우며 ‘쓰레기다이어트’ 오픈 채팅방을 운영한다.

저자 : 양래교(래교)
남매를 키우는 주부, 제로웨이스트 유튜버, 알맹상점 대표이다. 쓰레기 문제와 알맹상점 사업 앞에서는 불도저로 변신한다. 우리 아이들이 조금 더 좋은 세상에서 살 수 있기를 바란다. 제로웨이스트 유튜브 채널 ‘친절한 래교’를 운영한다.
출판사서평
“나의 소비가 우리의 삶을 돌볼 수 있다면”
단단한 작은 마음들이 만들어낸 그린 소비 생태계

비닐 대신 장바구니를 사용하고 일회용 컵을 거부하며 텀블러를 들고 다녀도 쓰레기를 버리는 날에는 한숨이 난다. 깨끗한 음식 포장 용기, 아직도 새것 같은 빈 화장품 용기, 리필을 구매해도 비닐이 나오는 주방세제 용기… 분리수거를 하는 마음이 편치 않다. ‘멀쩡한 용기인데 내용물만 채워서 다시 쓸 수 없을까?’ 이 고민을 먼저 하고 비현실을 현실로 만들어낸 사람들이 있다. 바로 망원동 ‘알맹상점’의 세 공동 대표이다.
망원시장에서 장바구니를 대여하고 일회용품을 줄이자는 취지로 시작한 알맹 캠페인에서 만난 세 대표는 아무리 ‘노오력’해도 알맹이만 살 수 없는 화장품이나 세제를 꼭 알맹이만 리필하고 싶었다. 제로웨이스트 가게가 하나둘 생기고 있었지만 우리 동네에, 한국에 세제나 화장품을 리필하는 곳은 하나도 없었다. 자주 드나들던 카페 한구석에 다섯 종류의 세제를 놓고 팝업숍을 열자 자기 용기를 든 사람들이 전국에서 찾아왔다.
독일, 태국, 이탈리아의 제로웨이스트 매장에서는 화장품도 리필로 팔았다. 그러나 국내에서는 특히 화장품의 경우 완제품을 덜어 판매하는 데 ‘맞춤형화장품조제관리사’ 자격증이 필요했다. 평균 합격률이 15퍼센트를 밑도는 이 자격증 시험에 합격했지만, 이번엔 소분할 경우 미생물 오염이 우려되고, 있어 보이는 포장 용기 덕에 비싼 가격이 가능한 화장품을 대용량으로 구해야 하는 일이 남아 있었다. 어렵게 300킬로그램 단위의 화장품을 구해 사다 쟁일 때는 망하면 자기 용기를 가져온 사람들에게 화장품을 퍼주고 문을 닫자는 마음이었다. 가게를 차려 돈을 많이 벌고 싶어서가 아니라 제로웨이스트가 사람들의 삶에 파고드는 것을 보고 싶었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었다. 이렇게 국내 최초의 리필스테이션이 탄생하기까지의 좌충우돌과 고군분투를 낱낱이 기록한 이 책은 독자에게는 ‘나도 내 자리에서 할 수 있는 일은 한번 해봐야겠다’는 결심을 다져주고, 제로웨이스트 가게를 창업하고 싶은 수많은 미래 창업자에게는 가장 충실한 길 안내서가 되어줄 것이다.

“쓰레기와 목소리를 모읍니다”
쓰레기를 줄이는 마음에 진심이기에 가능한 커뮤니티 거점 공간

알맹상점의 특별한 점은 또 있다. 손님들에게 종이팩, 병뚜껑, 말린 커피 찌꺼기 등 쓰레기를 받아 모으는 것이다. (탄소발자국을 줄이기 위해 택배로는 받지 않는다.) 무엇보다 쓰레기가 될 수 있는 것을 신경 써서 관리한다면 자원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시민들에게 알리기 위해서다. 품목이 조금씩 상이하지만 다른 제로웨이스트 가게에서도 자발적으로 거점 가게를 운영하고 있다. 이렇게 모인 자원들은 필요한 곳과 재활용이나 재사용이 가능한 곳으로 보낸다. 혜택도 지원도 없고, 품이 많이 들고 공간을 차지하며, 때로는 오히려 마이너스가 나는 일을 계속하는 이유는 재활용이 어려운 쓰레기를 어떻게든 활용해 자원으로 순환시키고 싶은 간절함, 쓰레기에 진심인 마음 때문이다.
상점은 브리타라는 글로벌 대기업의 변화를 이끌어낸 ‘브리타 필터 어택’으로 언론의 주목을 받기도했다. 그 외에도 알맹상점은 플라스틱 프리를 위한 비닐아웃, 카페에서 빨대 없애기 캠페인, ‘용기 내’ 당근몹, 무포장 네트워크 조사단, ‘멸.종.위기’ 캠페인까지, 시민의 행동과 목소리를 모으는 캠페인과 어택의 거점이 되어왔다. 화장품 포장재 어택을 진행하며 기업과 국가 제도를 바꾸는 데 앞장섰고, 국내 리필스테이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왔다.
이 책의 2~3장에서는 우리도 언제든 참여할 수 있는 쓰레기 줄이기 활동과 다양한 캠페인과 어택을 소개한다. 개인의 목소리에는 기업의 방향을 변화시키고 국가의 제도를 올바르게 만드는 무한한 힘이 있다. 우리가 세상을 조금 더 나은 곳으로 변화시킬 수 있다는 가능성을 믿고, 같이 목소리를 내자고 조용히 독자들을 독려한다.

“이제는 가성비 소비가 아니라 가치 소비”
매일 기분 좋아지는 ‘힙’한 소비 생활

마지막으로, 이 책에서는 상점 일이라면 타협이 절대 없는 세 명의 대표가 깐깐한 기준에 맞춰 고른 친환경-제로웨이스트 물건을 소개한다. 유통 중 쓰레기가 적게 나오는 제품, 소재를 재활용하거나 재사용한 수명 연장 제품, 만들어지고 버려지는 과정에서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한 제품, 탄소 배출을 줄이려고 노력한 제품, 만드는 사람을 존중하고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제품, 동물성 성분과 동물실험을 배제한 비건 지향 제품 등 기준은 크게 여섯 가지로 세웠다. 일상적으로 사용하는 물건들을 바꾸고 가치 소비 제품을 선물하는 것만으로도 환경 문제 개선에 보탬이 될 수 있다.
책에서 내내 세 대표는 연대의 힘을 이야기한다. 알맹이만 사려고 ‘용기 낸’ 사람들이 없었으면, 쓰레기와 목소리를 모아준 시민들이 없었으면, 이만큼의 변화를 만들어낼 수 없었을 것이다. 우리가 이 책에서 만나는 것은 결국 희망이다. 작아도,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다. 이 책을 읽는 당신의 단단한 마음이 더해지길, 서로 응원하며 같이 더 나은 현실을 만들어갈 수 있기를 기다린다.

*이 책의 본문은 친환경 재생 용지에 콩기름 잉크로 인쇄했습니다.
표지는 FSC 인증 친환경 용지를 사용하였으며, 자연순환을 위해 코팅을 하지 않았습니다.
도서상세이미지
책 상세 이미지

배송비


택배사 : 롯데택배

배송료 : 3,500원

- 영업일 기준 낮 12시 이전 주문완료건(입금확인)에 한하여 당일 발송되며 이후 주문완료건은 익일 발송됩니다. 

- 5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 제주,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추가배송비가 발생될 수 있습니다.

- 제품의 재고 및 수급상황에 따라 배송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안내

  • 기본배송료는 3,500원 입니다.(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5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

환불안내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

이미지 확대보기

알맹이만 팔아요, 알맹상점

알맹이만 팔아요, 알맹상점
알맹이만 팔아요, 알맹상점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

광고
카톡상담신상품후불결제 안내도서구독서비스탐조장비홀씨TV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