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로고

이벤트 배너

공유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핀터레스트

  • 카카오스토리

인문학자가 보여주는 새 이야기, 인간 이야기

  • 배송비
    3,500원 조건별배송
    금액별배송비
    0원 이상 ~ 50,000원 미만 3,500원
    50,000원 이상 ~ 0원

    배송비 계산 기준 :
    판매가 + 옵션가 + 추가상품가 + 텍스트옵션가

    지역별추가배송비
    지역별배송비
    전라남도 신안군 지도읍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증도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임자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자은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비금면 5,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도초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흑산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하의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신의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장산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안좌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팔금면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암태면 3,000원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 3,000원
    전라남도 신안군 압해읍 3,000원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3,000원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3,000원
    주문시결제(선결제)
  • 정가격
    16,000
  • 판매가격
    14,400원
  • 구매혜택

    할인 :

    적립 마일리지 :

인문학자가 보여주는 새 이야기, 인간 이야기
0
  • 총 상품금액
  • 총 할인금액
  • 총 합계금액

상품상세정보

책소개

 

이 책은 저자가 직접 탐조하며 촬영한 다양한 종류의 새 사진을 수록하고 있다. 하지만 이 책은 단지 새 사진을 수록한 도감에 머물지 않는다. 새를 같은 지구에 공존하는 주민으로 여기며 새들의 모습을 보고 인간의 내면을 이해하려는 인문학자가 보여주는 새 이야기이기 때문이다. 이 책을 통해 새와 인간 세계를 두루 관통하는 저자의 철학과 평소에 보지 못하는 희귀한 새들을 만나볼 수 있다.

50대 중반부터 탐조를 시작한 저자는 점차 해외로 탐조 지역을 확장 중이다. 국내 탐조가가 외국 탐조를 통해 촬영한 외국 새의 사진을 소개하는 최초의 책이다. 그런 만큼 한국에서 공인된 명칭이 없는 외국 새의 경우는 새의 특징을 살려 명명 번역하기도 하였다. 새 사진 촬영의 험난함을 무릅쓴 결실로 얻은 250컷 이상의 예쁜 새 사진을 향유하는 기회를 잡는 것은 독자들의 몫이다. 또한 이제 막 탐조에 입문하는 이들에게는 선배 탐조가로서의 경험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 믿는다.

 

이 책을 출간하기까지 정말 오랜 시간이 걸렸다. 저자가 보여주고 싶고, 하고 싶은 이야기들을 꺼내어 정리하는 데에 상당 시간이 걸렸다. 좀 더 나은 사진을 위해 늘 어딘가로 탐조를 떠났고, 방대한 사진 중에서 베스트 컷을 선정하는 데 또 오랜 시간이 걸렸다. 정말이지 좋아서 하는 일이기에 가능한 작업이었다. 저자가 새를 사랑하고 그의 취미를 즐기며 인생을 관조하는 모습에서 좀 더 분발해야겠다는 반성과 함께, 간간이 마주치게 되는 새들에 눈길이 가게 된다. 또 어릴적 불렀던 동요 <뜸부기>, <따오기>도 흥얼거려 본다. 저자의 말대로 새 또한 오늘 지구에 함께 살고 있는 주민이기에 우리 이웃의 모습이 한없이 예쁘다. 이 책을 통해 눈과 마음의 여유를 얻게 될 것이다.

 

 

목차

 

서문

 

1

1. 창조론? 진화론?

2. 유년의 새 1

3. 유년의 새 2

4. 외연도 유감

5. 모든 새는 귀하다

6. 화장과 단장

7. 오늘 예쁜 새를 보았다

8. 첫사랑

9. 새 대가리?

10. 보고싶은 것만 보인다

11. 형산강 물수리 소고

12. 따오기가 일본 새?

13. 탁란

14. 새들은 노래할까? 울까?

15. 원앙금침?

 

2

1. 프랑스: 홍학 되찾기

2. 보르네오 1: 꽃 같은 새, 잎새 같은 새

3. 보르네오 2: 모성

4. 이리안자야: 문명의 뒤쪽에서

5. 가나 1: How many ‘30 minutes’?

6. 가나 2: 범사에 감사하라!

7. 파푸아뉴기니: 우리는 완톡wantok

 

·해외 탐조 지역

·감사의 말

·참고문헌

 

 

저자소개

 

저자 : 서정기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불어불문학과 명예교수.

서울대학교 불문학과,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프랑스 그르노블대학교에서 인류학적 신화비평의 창시자인 질베르 뒤랑 교수의 지도로 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문학사회학이라는 단 하나의 색으로 한국문학이 채색되던 80년대, 힌국문학에 신화비평이라는 알록달록한 색채를 부여하여 우리 문학을 풍요롭게 만들며 문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그 결과물이 한국문학평론집인 신화와 상상력이다.

그는 불문학과 교수로 30여 년간 학생들을 지도하면서도 다양한 취미의 세계에 입문하여 자신의 삶의 지평을 넓히고 학생들에게 전파하려 했다. “많이 살아보기를 강조하며 삶의 스펙트럼을 넓힐 것을 강조하였고, 그 자신은 색소폰 연주, 낚시, 사진촬영, 탐조 등의 영역에 도전하였다. 그의 다양한 취미생활은 마침내 새 사진 촬영으로 마침표를 찍는 중이다. 탐조 지역도 국내를 벗어나 중국, 동남아시아, 파푸아뉴기니, 프랑스, 아프리카, 중앙아메리카에 이르렀고, 전 세계로의 무한확장을 꿈꾸고 있다.

새 사진을 찍는 과정은 본문에서도 밝히고 있지만 문명과 원시를 넘나드는 험난한 작업이다. 새를 사진으로 담는 지난한 과정을 취미이기에 견디어 냈다고 말하며 탐조를 직업으로 선택하지 않았음에 감사한다. 일상의 한계를 초월하게 만드는 취미의 무상성을 강조하며, 새를 통해 인간의 내면을 보고 이해한다는 인문학자의 면모를 드러내고 있다.

 

 

출판사서평

 

이 책은 저자가 직접 탐조하며 촬영한 다양한 종류의 새 사진을 수록하고 있다. 하지만 이 책은 단지 새 사진을 수록한 도감에 머물지 않는다. 새를 같은 지구에 공존하는 주민으로 여기며 새들의 모습을 보고 인간의 내면을 이해하려는 인문학자가 보여주는 새 이야기이기 때문이다. 이 책을 통해 새와 인간 세계를 두루 관통하는 저자의 철학과 평소에 보지 못하는 희귀한 새들을 만나볼 수 있다.

50대 중반부터 탐조를 시작한 저자는 점차 해외로 탐조 지역을 확장 중이다. 국내 탐조가가 외국 탐조를 통해 촬영한 외국 새의 사진을 소개하는 최초의 책이다. 그런 만큼 한국에서 공인된 명칭이 없는 외국 새의 경우는 새의 특징을 살려 명명 번역하기도 하였다. 새 사진 촬영의 험난함을 무릅쓴 결실로 얻은 250컷 이상의 예쁜 새 사진을 향유하는 기회를 잡는 것은 독자들의 몫이다. 또한 이제 막 탐조에 입문하는 이들에게는 선배 탐조가로서의 경험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 믿는다.

 

이 책을 출간하기까지 정말 오랜 시간이 걸렸다. 저자가 보여주고 싶고, 하고 싶은 이야기들을 꺼내어 정리하는 데에 상당 시간이 걸렸다. 좀 더 나은 사진을 위해 늘 어딘가로 탐조를 떠났고, 방대한 사진 중에서 베스트 컷을 선정하는 데 또 오랜 시간이 걸렸다. 정말이지 좋아서 하는 일이기에 가능한 작업이었다. 저자가 새를 사랑하고 그의 취미를 즐기며 인생을 관조하는 모습에서 좀 더 분발해야겠다는 반성과 함께, 간간이 마주치게 되는 새들에 눈길이 가게 된다. 또 어릴적 불렀던 동요 <뜸부기>, <따오기>도 흥얼거려 본다. 저자의 말대로 새 또한 오늘 지구에 함께 살고 있는 주민이기에 우리 이웃의 모습이 한없이 예쁘다. 이 책을 통해 눈과 마음의 여유를 얻게 될 것이다.

배송비


택배사 : 롯데택배

배송료 : 3,500원

- 영업일 기준 낮 12시 이전 주문완료건(입금확인)에 한하여 당일 발송되며 이후 주문완료건은 익일 발송됩니다. 

- 5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 제주,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추가배송비가 발생될 수 있습니다.

- 제품의 재고 및 수급상황에 따라 배송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안내

  • 기본배송료는 3,500원 입니다.(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5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

환불안내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

이미지 확대보기

인문학자가 보여주는 새 이야기, 인간 이야기

인문학자가 보여주는 새 이야기, 인간 이야기
인문학자가 보여주는 새 이야기, 인간 이야기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확인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

광고
카톡상담신상품후불결제 안내도서구독서비스탐조장비홀씨TV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